택견공연: 2개의 글

택견 + 탈춤 전통문화 융합 공연

Posted by Patchman
2016.02.29 15:37 Taekkyon/택견 공연



[전통문화 융합 공연] '택견'과 '탈춤'의 첫 만남 - 탈무극





세계 최초로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무예, 대한민국 <택견>이 탈춤과 융합한 공연으로 재 탄생했다. 한국무용이나 현대무용을 전공한 춤꾼들이 아니라,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사)대한택견회 소속 대한민국 최고의 택견꾼들의 몸짓을 만나볼 수 있다.


2013~2015년 대한민국 택견 최고수 이지수, 우슈 국가대표 출신 택견꾼 이선민 등 현역 최고의 택견꾼들이 탈을 쓰고 나타난 이유는 무엇일까?


문화가있는날 우수공연 프로그램, 해외문화원 초정 공연을 통해 선보였던 발광엔터테인먼트의 '택견' + '탈춤' 융합공연 <탈무극>을 영상으로 함께 만나보자.











사람들은 왜 가면 뒤에 숨는가? 


인류 문화의 시작과 함께 가면이 존재하였다고 한다. 이처럼 세상 어느 곳이든 인간이 살고 있는 나라라면 가면을 사용하지 않는 곳은 없다. 주술, 종교, 의례, 사냥, 놀이, 현대에는 연극과 영화 등에 까지 등장하는 가면, 심지어 18세기 이탈리아 베니스 사람들은 1년 내내 가면을 쓰고 다녔다고 하니 도대체 가면이 무엇이기에 그들은 자신의 얼굴을 가면 뒤에 숨기고 생활 했을까하는 의문이 든다. 


 택견 퍼포먼스팀 발광(發光)은 파티 가면부터 한국 전통 탈까지 약 20여종을 보유하고 있다. 모두 공연을 위한 소품들이다. 택견이 전통무예라는 이유로 역시나 한국의 전통 탈이 가장 많으며, 매 공연마다 어떤 탈을 쓸지도 만만치 않은 고민거리이다. 그렇다면 왜 탈을 쓰고 공연을 하는가? 발광의 작품 중에 한국의 미를 담기 위해 택견을 중심에 두고 탈춤을 접목한 작품이 있다. 전통 탈과 한삼을 소품으로 사용한 탈 무극(舞劇)이다. 이 작품은 나 개인적으로 많은 애착이 있는 작품이다. 여러 고마운 분들의 노력이 더해져서 탄생했기 때문이다. 


 왜 탈이며, 왜 탈춤이었을까? 한국의 탈에는 각시탈, 할미탈 부터 이매탈, 선비탈까지 각 탈들의 표정에서 나타나는 풍자와 해학이 있다. 또한 한국의 정서인 한과 신명이 담겨있다. 탈무극은 각각의 탈의 모습으로 표현되는 풍자와 해학을 탈이라는 매개를 통해 극대화하여 관객들에게 전달한다. 한국의 정서인 한과 신명을 탈에 담아 택견과 춤의 형태로 녹여내어 한을 풀고 신이나 멋을 마음껏 드러내는 것이다. 즉, 탈 무극(舞劇)은 우리네 한풀이이며 신명풀이이다. 




 발광엔터테인먼트 대표 안재식 






www.balkwang.com / 주소창에 : 택견.한국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택견공연]2015 달콤한 문화마을 문화광장 - 아리랑 택견과 만나다

Posted by Patchman
2015.04.02 14:29 Taekkyon/택견 공연


택견 공연팀 발광의 창작극인 <아리랑, 택견과 만나다>2015 문화가 있는 날 달콤한문화마을 사업에 선정되어 오는 6월 24일(수) 부산금정문화회관 야외마당에 오릅니다.


100년전 실존인물인 왕십리 택견꾼 강태진과 사랑하는 여인 청월, 그리고 마을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전통액션연희극 '아리랑, 택견과 만나다'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여러분께 찾아갑니다.








http://art.geumjeong.go.kr/show_schedule_view.asp?EventID=5528#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