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취업알선센터 홍보물: 1개의 글

[가치메이커] 고령자취업알선센터 기념품, 홍보물 제작 - 휴대용 돋보기

Posted by Patchman
2013.10.18 18:22 Souvenir/기념품 광고 연구소

요즘 우리의 시대를 대표하는 키워드중 하나는 바로 '일자리' 입니다. 청년 일자리 문제는 물론, 100세 시대가 도래했음에도 불구하고 60세 이전에 이미 은퇴를 준비해야하는 고령자분들의 일자리는 문제는 우리 모두가 품어야 할 사회적 아픔과 문제가 아닐 수 없습니다.






바로 이 고령자 일자리, 취업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대표적인 기관이 서울시 고령자취업알선센터 입니다. 서울시 고령자취업알선센터는 노인복지법 제23조에 의해 노인의 사회적 경험과 지식을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일자리를 개발, 알선 및 관리하고, 노인취업을 효울적,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사전교육을 실시하여 생상적 노인복지에 기여하고자 설립된 공공기관 입니다.




이러한 사회적 아픔과 문제 해결을 위해 애쓰고 있는 서울시 고령자취업알선센터를 위해 기념품 광고 연구소 가치메이커는 몇가지 홍보물을 디자인 해 서울시에 위치한 14개 구 고령자취업알선센터에 제안 해 드리게 되었습니다.







내일(My job)을 찾으면, 내일(Tomorrow)이 보인다!








고령자취업알선센터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고령자 분들을 위한 홍보물로, 고령자분들이 실제로 유용하게 사용하실 수 있는 돋보기 상품에 <내일을 찾으면, 내일이 보인다!> 라는 카피의 핵심 문구인 '찾다', '보다' 의 속성을 연결하여 전달력을 높인 홍보물 입니다.











내일(my job & future)이 보인다!



<내일(my job & future)이 보인다>는 메인카피의 전달력을 높이기 위해 '보다' 라는 속성을 가진 후레쉬, 거울 등의 상품을 선정 했습니다.



후레쉬의 경우 1000원대의 저가형 후레쉬 부터, 맥라이트 와 같은 고가 브랜드 제품의 후레쉬 까지 다양한 디자인과 가격, 패킹형태를 선택 할 수 있습니다. 고령자취업알선센터 방문객이나 행사용 기념품으로 사용하기에 유용합니다.








위 제품은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볼펜 뒤쪽에 작은 후레쉬가 장작된 볼펜으로 연령, 성별에 상관없이 대중적으로 고령자취업알선센터를 홍보할 수 있는 홍보물을 적합한 상품 입니다.









위 제품은 만보기에 후레쉬가 결합된 제품입니다. 요즘은 대부분의 스파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해 만보기 기능도 함께 이요할 수 있지만, 스마트폰 사용이 불편하거나 평소 걷기 운동을 많이 하시는 고령자 분들을 위한 홍보물 입니다.













역시 메인 카피에 어울리는 '보다' 라는 속성을 가진 거울 입니다. 거울은 백원대의 저가형 거울부터 자개무니가 들어간 고가형 거울까지 다양한 가격대와 디자인의 선택이 가능하고, 남성보다는 여성 고령자 분들이나, 여성 예비고령자 분들께 적합한 홍보물 입니다.









건강도 잡고! 일자리도 잡고!





휴대용 지압기와, 건강 스트레칭 지압 로프에 <잡을 잡으세요!>, <건강도 잡고! 일자리도 잡고!> 라는 카피를 인쇄 했습니다. 휴대용 지압기는 젊은 세대보다는 고령자분들께서 많이 사용하시는 건강용품으로 주머니에 넣어 휴대하시며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고, 스트레칭 지압 로프는 가정에서 온가족이 함께 스트레칭 할 수 있는 도구로 제품에는 9가지 운동방법이 소개된 설명서가 함께 포함되어있어 매우 인기가 높은 홍보물 입니다. 건강도 잡고 일자리도 잡기에 딱 좋은 아이템이죠?









잡스를 잃은 것은 애플유저만이 아닙니다.











젊은세대들에게 고령자 취업 문제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워주기 위한 홍보물로, 잡스(Jobs) 라고 하면 대부분의 젊은이들은 애플의 창업자인 스티브잡스를 떠올리지만, 홍보물을 열어보는 순간 <잡스(jobs)를 잃은 것은 애플유저만이 아닙니다.>라는 카피와 함께, 고령자 취업문제에 대한 메세지를 전달하는 홍보물 입니다.


상품으로 점착메모지가 선정된 것은, 점착메모지는 '기억' 이라는 속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 입니다. 우리가 무엇인가 기억하기위해 점착메모지를 사용할 때마다, "잡스를 잃은 것은 애플유저만이 아닙니다." 라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고 다시한번 강조 하게 됩니다.










------------------------------------------------------------------------------------













내가 이 작품에 애착이 가는건 작은 크기로 강력한 효과를 낼 수 있다는 걸 확인했기 때문이다. 비록 가로2인치 세로 3인치가 채 안되는 크기지만 거대한 지하철 벽면 전체를 도배하는 다른 광고보다 더 파괴력이 클 수 있다. 돈을 많이 들여야 하는 전통매체 광고의 틀에서 벗어나 푼돈으로도 좋은 메시지를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다는 얘기다.


_광고천재 이제석














기념품 광고 연구소 가치메이커 / www.gachimaker.com / 홍보물, 기념품 제작문의 1688-8684